[번역] 번외편 모아진 별빛 - 이공의 여신의 틈·화(禍) 후편 [번역] 테일즈 오브 링크

 반다이남코가 출시하고 2014년 3월부터 2018년 3월까지 서비스 되었던 모바일 게임, '테일즈 오브 링크'의 시나리오 번역입니다.

 게임의 서비스 종료로 인해 현재 운영 중인 '테일즈 오브 더 레이즈'에서 링크 시나리오 돌아보기 기능을 이용한 것을 참고로 번역한 것으로 원판하고는 다소 차이가 있을 수도 있습니다.

 게임 시스템상 원래 주인공 이름은 플레이어가 정하는 방식입니다만, 여기선 디폴트 네임인 '알렌'으로 번역됩니다.



 무단 전개 및 상업적 이용을 금지하며, 저작권 문제 발생시 즉시 개제를 종료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

이공의 여신의 틈() 후편

 

 

유리

하아아앗! ――전신랑팟!

 

카일

질공연살검!

 


사라

파공창혜선!

 

마물

꺄아아아아아아아아앗

 

마물의 절규가, 귀를 흔든다――

 

제퍼

! ――제법 벅찬데!

 


난전을 해치며,

마침내 남은 마수는 한 마리.

 

궁지에 몰아넣고는 있지만,

이쪽도 피폐해졌다.

 


적을 보니, 왼쪽의 공격은,

유리와 카일이 막아내고 있다.

 


립피와 사라는 오른쪽 촉수를 막아내고 있다.

 


리아라와 제이드가,

술법으로 마수의 체력을 깎아내고 있다.

 

그리고, 조금――이지만, 양측 부상 입은 상황이다.

지금 도망치면, 어떻게 될지 잘 모른다.

 

여긴――

 

――다소 무모하지만

이거 한 방으로 제압한다앗!!!!

 

제퍼

알렌!!!! 서포트 부탁해!!!!

 

반응의 유무조차 안 보고,

적을 향해 정면돌파를 감행한다.

 

목소리가 닿지 않았기에

내 움직임을 보며,

그 녀석은, 맞춰서 움직여주고 있다.

 

마수의 시선이 이쪽을 향하고

날 잡으려한다――

 

오른손이 빛을 동반하며, 불꽃을 발하기 시작한다.

 

난 그대로, 스피드를 올렸다.

회피동작을 하면, 파고 들 수 없다.

 

마수의 손에서 필살의 마력이

지금이라도 발해질 것 같은 그때――

 

내 어깨를 스치듯,

뒤에서, 구체가 지나간다.

 

알렌의 호위가, 마수의 손에 명중해,

상대의 마력집중을 중단시킨다.

 

제퍼

(역시라니까, 파트너!)

 

――난 더욱 몸을 앞으로 숙여

달리는 속도를 올렸다.

 

마수의 왼손이, 빛을 발하기 시작한다.

――알렌이 이걸 막아줄까 어떨까?

 

마약, 늦지 않는다면,

정면에서 저 공격을 돌파할 수 있게 된다.

아마도 치명상이겠지.

 

알렌의 호위는―― 아직!

 

리아라

위험해!!

 

카일

――! 늦겠엇!

 

카일이, 왼손의 술법을 막으려고,

달려온다, 하지만――

그 거리에선 늦을 수밖에 없다.

 

, 더 이상 멈추지 않는다. 돌진밖에 없다.

 

마수의 마력 수속이,

시야에 확실히 보였다.

 


이건――

 

――도박에서진 건가?

 

――순간

 

????

가라아아아아아아앗!!!!

 

빛의 구체가, 마수의 손에 작렬했다.

 

제퍼

(옆에섯!?)

 

마수의 손에서 빛이 사라져,

다시, 마력 집중을 멈춰줬다.

 

찰나의 순간, 늦었――

다시, 내 어깨를 빛의 구체가 스치듯 날아오른다.

알렌의 빛의 구체―― 마수의 손이 있던 장소에,

추가로 착탄한다.

 

제퍼

(――그렇다는 건!?)

 

뇌가, 사고를 하려고 하지만――

끊겼다.

 

상황에 대해

생각하는 건 나중에 하자.

 

바닥을 차고 도약―― 마수의 품에 뛰어든다.

 

돌을 읊는 술을 한 번 거두고,

힘의 흐름선을 바꾼다.

오른 주먹으로, 마력을 집중시켜――

 

제로 거리에서, 큰 기합과 함께,

신체를 비틀어, 공격한다!

 

마수

꺄아아아아아아아아아앗!!!

 

단말마의 절규를 내며――

마수의 신체가, 안쪽에서의 마력의 작렬에

견디지 못하고, 흩어진다.

 

제퍼

(해냈다후우

지쳤다…――!?)

 

촤악――!

 

달린 후, 도약해가며 마력 조작――

그 기세를 못 이기고, 난 착지에 실패했다.

 

립피

오오오! 제퍼 님!

괜찮으신가요!?

 

립피와 사라―― 그리고 알렌이

걱정되는 듯 달려온다.

 

난 일단, 오른손을 흔들며,

무사하단 걸 전했다.

 

주위를 둘러보니―― 유리와,

제이드도 격전을 마친 후의

안심한 표정을 보여주고 있었다.

 

카일과 리아라도,

내가 무사하단 걸 알고,

멍해졌지만―― 서로의 무사를

확인할 수 있었다.

 

――후우우선은, 일단 해결이구나.

 

싸움을 마치고―― 다시, 떠올린다.

그때, 왼손을 막은 광탄――

 

알렌의 것도, 아슬아슬하게 맞춘

타이밍이었다――

, 그보다 살짝 먼저,

작렬한 그 광탄을――

 


날린 주인을 본다.

그 녀석은, 몹시 기쁜 듯한 표정으로――

 

카나

――다행이다!

안 늦어서 다행이야! 제퍼!

 

내 손을 흔들며,

폴짝폴짝 뛰며 말을 걸어온다.

 

제퍼

――카나얌전히 좀 있어,

라고 말했었지.

 

카나

그야. 제퍼가 무모한 짓을 하는 걸,

그대로 뛰어들었다면, 직격이었다고.

 

도와줘야된다고 생각했어.

계속 얌전히 있었으니까,

그 마수도 전혀 날 못 본 것 같았고.

 

――도움

――내가. 카나에게?

도움 받았다는 건가?

 

계속 우리의 뒤엣,

몸을 보호하는데 열심히였는데.

 

제퍼

……

 

네가 공격하지 않아도,

알렌이 호위가 있었다고.

――헤헷.

이 녀석과 나의 연계를 무시하지 말라고.

 

그럼에도, 굉장히,

아슬아슬했다고 생각해――」

 

알렌이 미안한 듯, 말한다.

그리고――

 

그렇게, 말했다.


 

카나

에헤헷!

동료니까, 도와주는 건 당연하잖아!

 

제퍼

뭐야. 너 말이야 왜

그렇게 기뻐하는 건데.

 

카나

기뻐!

계속 도움을 줬던, 제퍼의――

모두의 도움이 되었는걸!

힘을 빌려준, 여신님에게 감사하겠어!

 

제퍼

신경 쓰고 있던 거냐고.

아무래도 좋은데.

 

사라

제퍼 씨,

카나는, 그런 식으로

생각한 게 아니에요.

 

제퍼

알고 있다고.

――알았다 알았어.

 

카나, 도와줘서. 고맙다.

 

카나

! ――와아이!

몹시 기뻐!

 

사라

다행이네! 카나!

 

유리

분위기 좋을 때 미안하지만――

 

여기서 오래 있어도 좋진 않다고.

얼른, “이공의 여신의 힘을 손에 넣고

밖으로 가자고.

 

립피

그렇네요.

――여러분, 전체적으로 지친 것 같고,

얼른, 용건을 마치고 밖으로 가죠.

 

카나

――. 알았어.

 

리아라

카나, 괜찮니? ――아직 익숙하지도 않은데,

마술을 썼잖아.

 

제이드

마력은, 흡수에도 방출에도,

그에 대응하는 정신력을 쓰니까요.

만약, 지친 게 느껴진다면,

조금 쉰 뒤에 움직이는 편이 현명하죠.

 

카나

――아니야. 괜찮아. 그래도, 만약

저번처럼 잠든다면

미안. 밖에까진 옮겨다줘도,

괜찮을까.

 

사라

물론! 안심하고, 힘내!

 

립피

여신상은, 저쪽에 있는 것 같아요.

 


리아라

카나힘내!

 

카나는 서둘러, 여신상 쪽으로,

향했다.

 

상 앞에서, 무릎 꿇고, 기도를 올렸다.

 

제이드

과연, 그런 식으로 하는 건가요.

이건 흥미가 깊네요.

 

카일

. 조용히 해.

 


카나

――여신님

부디, 제게 힘을 빌려주세요.

 


제퍼

――!?

 

여신사에서 발해진 빛이,

카나의 가슴에 들어간다.

 

――왼손의 약지에,

두 번째 윤인이, 새겨진다――

 

그리고, 카나는 그 자리에서, 쓰러졌다.

, 의식을 잃은 것 같다.

 

사라

두 번째도, 성공했어!

 

립피

! 그 따스한 빛과,

약지의 계약의 윤인――

확실해요!

 

제퍼

그건 좋은 말이지만

, 업고 가야 하나

이번엔 알렌이 해줘.

 

우린, 쓰러진 카나의 곁에,

조심스럽게 다가갔다.

 

제이드

, 생각 외로 되었습니다만,

여기까지 온 보람은 있었던 것 같네요.

드디어, 인가요


--------------------------------------------------------------

덧글

댓글 입력 영역


공지사항

*주 : 여기서 '그 분'은 성우 '이토 카나에' 씨를 의미합니다.

ㅋㅋ, 등의 초성체는 사양입니다. 제발 좀 지켜주세요.,

이 이글루는 어지간해서 비영리적으로 운영하며, 이 블로그에 올려진 이미지나 여러 가지가 문제가 될 시에 바로 삭제하겠습니다.

메모장

시간표